뉴스종합
사회
지방공무원 7급 공채 필기시험 10.13일
행안부, 271명 선발에 26,543명 접수...평균 경쟁률 97.9 대 1
기사입력: 2018/10/11 [09:41]  최종편집: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공무원 7급 공채 필기시험 10월 13일 실시
271명 선발에 26,543명 접수, 평균 경쟁률 97.9대 1

2018년도 지방공무원 7급 공개경쟁신규임용시험이 서울‧제주를 제외한 전국 15개 시‧도 61개 시험장에서 10월 13일(토) 실시된다.

올해 선발인원은 지난해(222명) 대비 49명이 늘어난 271명으로, 26,543명이 지원했다. 지난해(28,779명) 대비 지원자가 2,236명이 감소하여 평균 경쟁률이 97.9대 1로 하락했다.
※ 7급 연도별 경쟁률 (’14) 127.1:1 → (’15) 125.1:1 → (’16) 122.0:1 → (’17) 129.6:1

모집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이 111.8대 1(선발 228명/출원 25,495명), 기술직군은 24.4대 1(선발 43명/출원 1,048명)로 나타났다.

지역별 경쟁률이 높은 지역은 강원 562.0대 1, 전북 419.0대 1, 대전 223.2대 1 순으로 나타난 반면, 경쟁률이 낮은 지역은 울산 43.1대 1, 전남 44.9대 1, 충남 51.9대 1 순이다.

지원자의 평균 연령은 30.5세이며, 연령별로는 20세~29세가 52.4%(13,919명)로 가장 많고, 30세~39세가 38.8%(10,286명), 40세 이상 지원자도 8.8%(2,338명)로 나타났다.

지원자 중 남성은 50.4%(13,373명)로 여성 49.6%(13,170명)로보다 약간 높게 나타났으며, 여성비율은 지난해(48.7%) 대비 증가했다.

이번 시험에는 특성화‧마이스터고등학교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기술계 고졸 9급 경력경쟁임용시험과 연구‧지도직 시험도 함께 실시된다.

9급 기술계고 경력경쟁임용시험은 17개 시‧도 221명 모집에 1,894명이 지원해 8.6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연구‧지도직의 경우 14개 시‧도 367명 모집에 6,408명이 지원해 17.5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필기시험 결과는 11월 2일부터 11월 22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